사랑은 움직이는거야

충남공주에서  남자친구를 놓고  10대 여학생들이  집단 패싸움을 벌인혐의로 10대 14명이
불구속 입건되는 사건이  발생했다.


충남 공주경찰서는 7일 이성 친구 문제로 집단 패싸움을 벌인 혐의(폭력행위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로 이모(16)양과 정모(16)양 등 14명을 불구속입건했다고 밝혔다.


이양과 정양은 남자친구 문제로 전화로 말다툼을 벌이다가 공원에서 만나 싸우기로 하고,
지난 1월 8일 오후 8시께 신관동의 한 공원에서 함께 어울려 지내는 패거리 등을 불러 모아
집단 패싸움을 벌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의 한 관계자는 "이들은 나이는 같지만 학년은 제각각인 속칭 일진들이이라며
평소 사이가 좋지 않았던 패거리들끼리 패싸움을 벌인 것으로 보인다"면서 "학교폭력
예방 활동을 벌이던 중 첩보를 입수해 이들을 검거했다"고 말했다.

한편 남자친구를 놓고 벌어진 10대 여학생들의  패싸움소식을 전해들은  네티즌들은
어처구니없고  황당하다며 불구속된 여학생 전원을  여군에 입대시켜 정신교육을
시켜야한다며  철없는 행동을 나무랐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