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세논란이 불거지며  잠정은퇴를 선언했던  강호동이 아프리카 수단으로 떠났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관계자에 다르면 21일 “강호동이 어린이재단을 통해 아프리카 지역
아이들을 돕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단순히 후원금을 지급하는 선에서 끝나는 게 아니라 교육시설, 의료서비스,
교사 양성사업 등 다양한 측면에서 지원할 예정”이라면서 “아직 구체적인 프로젝트 방향과
예산은 정해지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측에 따르면 강호동은 2005년부터 국내 불우아동 돕기에 나서며 이
재단과 관계를 맺어왔으며 이후 해외아동도 돕고 싶다는 의견을 전해 본격적으로
프로젝트를 추진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한편 강호동의 아프리카 선행이  알려지자  네티즌들은  다양한 의견을 나타냈는데
우리나라도 점심을 굶는 어린이들이 많은데 아프리카까지 가는 이유를 모르겠다며
제발  좋은 일을 한다면  언론에 노출되지말고  했으며  좋겠다는  의견과

돈도 벌을 만큼 벌은 강호동의 선행을  있는 그대로 봐주었으면  좋겠다는  의견등
아프리카로 떠난  강호동의 행보를 두고  네티즌들의 다양한 의견이  나왔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강호동컴백 2012.03.22 15: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른놈들은 죄짓고 큰소리치며 잘만사는데
    강호동 운이없다.
    등돌린 여론때문에 컴백시기가 자꾸늦어지네.

  2. 시티맨 2012.03.22 16: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호동 언제 복귀하려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