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인터넷 커뮤니티사이트에 올라온 상담글이 화제가 되고있다.

24살때부터 29살까지  열심히 저축한 돈 9000만원중  언니가 시집간다며 6000만원을

달라한다며  올린 고민글에  많은 네티즌들이 동생보다 못한  철없는  언니를  비난하며

동생을  응원하고 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