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 믿을 사람이 없다.

 

서산 피자알바 여대생 강간사건으로  온국민이 분노하고 있는데

인천에서 10대 아르바이트생을 아버지의 친구인 고용주가 성추행 하는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주고있다.



인천의 한 경찰서는 25일 친구의 딸인 아르바이트생을 껴안고 신체를 만진 A(54)씨를 강제추행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7일 인천의 자신이 운영하는 한 농장에서 용돈을 벌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하던 B(18·여)양을 껴안고 가슴 등을 만진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 결과 A씨는 B양의 소변보는 모습을 지켜본 뒤 이 같은 짓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으며
B양을 성추행한 A씨는 전과 13범인 것으로 전해졌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