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MC  국민 할배 송해가 건강 이상으로 ‘전국노래자랑’ 녹화에 참여하지 못했다.

 

올해 나이 85세인 송해는 22일 오전 인천광역시 서구에서 녹화하던 KBS 1TV ‘전국노래자랑’

리허설 중 컨디션 이상을 호소했다.

 

 

이후 피로누적으로 ‘전국노래자랑’ 녹화에서 잠시 빠지고 병원에서 진단을 받았다.
다행히 건강에 큰 이상은 없는 것으로 밝혀졌으나, 안정과 휴식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현재 휴식을

취하고 있다.

이날 녹화는 송해를 대신해 작곡가 이호섭이 임시로 MC를 맡아 진행했다. 

한편 네티즌들은 송해의 빠른 쾌휴를 기원하며 안타까움을 나타냈는데  송해는 지난 1984년부터

현재까지 29년간 ‘전국 노래자랑’을 진행해 왔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히어로 2012.09.23 06: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른 쾌휴를 빕니다.

  2. Favicon of https://goodday007.tistory.com BlogIcon 새날이 오면 2012.09.23 07: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해나이 85세 건강 되찾으셔서 전국노래자랑을 진행하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