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이 키우던 임신한 강아지를 버린 비정한 주인을 두고 네티즌들의 분노가 쏟아지고 있다.

인터넷 커뮤니티에 자신이 키우던 강아지 등에  임신한 상태라며 데려가 키우라는 공고문을 

붙인채 거리에 내버려진  강아지 사진이 올라와  네티즌들의 분노가 폭발했다.

 

 

애지중지 키울때는 언제고  더우기 임신한 강아지를 버리는 행동은  도저히 용서되지 않

행동이라는 네티즌들의 질타가 쏟아지는  가운데  강아지의 행방에 대한 네티즌들의 걱정이  이어지고 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