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박혜경의 자살시도 기사가 SNS로 급속히 퍼지며  인터넷이 뜨겁게 달아 올랐다

 


파주 파출소 관계자에 따르면  11월9일  당시 가정폭력 신고를 받고 가보니 박혜경이

술을 마시고 약을 복용해 대화가 되지 않는 상태였고  음독자살을 시도한 것은 아니었다

당시의 상황에 대해 밝혔다.

이어 “박혜경이 ‘원래 복용하던 약이지만 평소보다 조금 많이 먹었다고 하더라”고 덧붙였다.

 

또한 그는 “현장에는 남자친구라고 보도된 사람 이외에도 세 명이 더 있었다”며 “주위 사람들에

의하면 말다툼만 했을 뿐 싸운 흔적은 없었다며  가정폭력이라고 신고를 받고 갔지만 혼인,

사실혼, 동거 관계도 아니기 때문에 가정폭력혐의는 적용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박혜경이 몸을 못가누고 대화가 되지 않는 상태여서 병원으로 치료

보낸것으로 알려졌다.

 

헌편 네티즌들은 경찰 발표와는 달리 아니땐 굴뚝에서 연기 나냐며 박혜경 자살설에

무게를 두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