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 전문기자인  이상호 기자가 "MBC가 대선 하루를 앞둔 18일 김정일의 아들이자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장의 이복형인 김정남과 인터뷰를 내보낼 수도 있다"고 주장해 파문이 일고 있다.

모바일 팟캐스트 '고발뉴스'를 진행하고 있는 이 기자는 18일 새벽 자신의 트위터에 "MBC 김재철, 김정남 단독인터뷰 비밀리 진행, 선거 전날 보도 예정설"이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이상호 기자는 "MBC 김재철이 김정남의 단독 인터뷰를 비밀리에 진행했다"며 "김정남 인터뷰 진행은 MBC 사회부 특별취재팀 작품으로 카메라와 취재 기자 모두 시용기자 출신으로 은밀하게 이뤄졌다"며 멘션을 달았다.

 

이어 "사실상 김재철 사장팀에 권재홍 보도본부장이 직접 보고를 올린다는데 첩보수준..

사회부 기자들도 특취팀 존재 몰라, 기자들 멘붕"이라고 전했다.

 

 

 

이 기자는 "오늘 오전중 사측을 취재해 추가보도 할 예정"이라며 "나꼼수 예언이 현실화 될 것이

우려 된다"고 주장했다.

한편 네티즌들은  나꼼수 예언이  현실이 되는것 아니냐며  나꼼수가 '십알단'과 '국정원 NLL기록 제출'그리고  '김정남 망명설'을 예언 했었는데 이중 십알단 사건과 NLL기록 제출은 맞았지만

'김정남 망명설'은  아직 확인이 안됐다며  만일 김정남 망명설까지 다면  나꼼수가 국정원

역활을 해야하는것  아니냐는 반응을 보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국민주권 2012.12.18 09: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나꼼수예언이 현실로 다가오다니
    이놈의 정치판 정말 블랙코메디네

  2. 심판의날 2012.12.18 09: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2월19일 꼭 투표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