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선 초등학교에서 일본 전범기인 욱일승천기를 교기로 사용하고있어 논란이 일고있다.

 

문제의 학교는 부산 수영구의 민락초등학교로 일본 군국주의의 상징인 욱일승천기를
지난 1977년부터 지금까지 36년 동안 학교 교기와 학교 엠블럼인 교표·홈페이지에 욱일승천기

모양을 사용하고 있다.


욱일승천기는 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의 해군에서 사용했던 깃발로 일본 군국주의를 상징하는

의미가 담겨진 전범기이다.


하늘에서 떠오르는 해의 기운이란 뜻으로 대동아기(大東亞旗)라고도 불리는 욱일승천기는 일본의 정식 국기인 일장기와는 다르지만 일본을 상징한다는 점에서 국기의 일종으로 볼 수 있다.

 

욱일승천기  사용으로 논란이 일고있는 민락초등학교 모 교무부장은 “설립당시부터 교기로

사용해서 우리는 모른다”며 이에대해 제대로 해명하지 못하며   요즘 아이들은 일제시대를 모르고 자랐기때문에 상관없다고 말해 분노를 자아내고있다.

 

 

 

한편 네티즌들은  일선 초등학교에서 일제 전범기인  욱일승천기가  36년동안 버젓이 사용되어왔다는 사실에  할말이없다며  교과부장관은 이런 현실을  아는지 교육 공무원들의 복지부동과 무사안일을 강력하게 질타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폭풍질주 2013.01.10 09: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당하네 어떻게 이런일이
    한국이니까 가능한 일이네
    혈세받아먹고 복지부동한 교육 공무원들은 뭐하고 있어냐
    이런놈들은 전부 옷벗겨야해!!!

  2. 주면함례 2013.01.10 09: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교장 똥줄타겠네
    교육청이고 교과부고 항의전화 불났겠다 ㅋㅋㅋ.

  3. 노랑풍선 2013.01.10 11: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 이런일이

  4. 농촌치킨 2013.04.01 07: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휴 저거 욱일승천기가 아니라 선다우너즈 아니냐? 교표 좋은데 안 바꾸었으면 좋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