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정 비리 동대표회장 알아보는 법

 

1. 말끝마다 봉사를 입에 달고 산다.

하지만 돈이 안 드는 봉사에는 별 관심 없고 뒷돈 생길 일에는 유독 봉사라는 대의를 내세워 강력한 추진력을 발휘한다.

2. 말끝마다 내가 다 책임진다한다

특히 돈 생길만한 일에는 책임감을 발휘한다. 하지만 그 책임진다는 말은 막판에 몰리면 회장직 사퇴일 뿐이다. 날아간 주민들의 관리비는 되돌아오지 않는다.

3. 편가름이나 자기 패거리를 잘 만든다

자기 세력을 유지하기 위해 사적인 자리를 잘 만들며 능란한 언변과 친화력으로 자기와 비슷한 성향의 사람들에 접근하여 이들과 연합해서 갖은 궤변으로 선량한 동대표나 입주민을 바보로 만든다. 이들에게 저항하는 사람들은 앞뒤가 꽉막힌 상식이 없는 사람으로 낙인찍혀 사람들이 기피하게 만든다.

4. 관리소 직원을 하인 다루듯 다룬다

관리소장을 자기 개인비서나 기사처럼 써먹기도 하며 직원들은 자기수족같이 부려먹는다. 적응하지 못하는 소장이나 직원은 관리회사에 전화해서 바꿔달라고 한다.

 

 

5. 퀄리티를 매우 강조한다

하지만 뒷돈 많이 챙긴 공사만 퀄리티 높은 공사라 자랑한다. 퀄리티 높은 공사를 위한다며 입찰 참가기준을 매우 높인다. 그리고 공사 끝나면 공사업자에게 떡값 많이 주어서 고맙다는 감사패 증정 잊지 않는다.     영리목적의 계약공사에 무슨 감사패인가.

6. 관리소장이 두손 두발 다 들도록 철저히 들볶는다

기름칠 할 줄 모르는 원칙주의 관리소장은 주택관리사 자격증 딴 것을 후회하며 관둬버린다. 반면에 기름칠 잘하는 유들유들 관리소장은 나름 주기적으로 칠한 기름 덕에 그런 대로 좀 길게 숨 쉬지만 결국 관리소장이 회장보다 더 처먹었다고 오해받고 갖은 갈굼에 시달려 종래에는 스스로 사표 쓰게 만든다.

7. 지출 결의서, 전표 읽어보지도 않고 결제도장 마구 찍는다

눈치 빠른 관리소장은 떡값 좋아하는 회장이구나 하고 금방 알아본다. 알아서 상납하라는 뜻이다.

8. 게시판이나 홈페이지를 이용 과대 홍보를 잘한다

여러 가지 아파트 현안이나 공사추진실적을 화려하게 포장 홍보하여 입주민들이 입이 딱벌어지도록 화운데이션 작업에 매우 능하다. 진정 봉사하는 동대표는 이런 짓에 서툴며 관심도 없다.

9. 입주자대표회의 운영시 법과 규정을 최대한 자의적으로 해석한다.

자의적 해석이유는 아파트 실정에 맞게 하는 것이 입주민에게 이득이라고 강변한다. 관리규약을 최대한 동대표에게 유리하게 수정하고 기관에서 왜 사적 재산관리에 관여하냐며 관계당국을 공공의 적으로 몰아간다.

10. 관리규약을 위반하는 입주민에게 관리소장을 통해 매우 냉혹하게 대처하게 한다.

실제로는 압박하는 수단으로만 사용할 뿐 끝까지 실행에 옮기지는 않는다. 그런 방법으로 입주민들의 시선을 그 방향으로 돌려 자신의 허물을 감추고 싶은 측면이 있고, 자신이 이렇게 공명정대한 사람임을 내세우려함이다. 또한 자신에게 반대하는 입주민을 효과적으로 옭아매는 방법이다.

 

 

 

11. 점차 안하무인이 되어간다.

검은 돈이란 먹으면 먹을수록 배가 고파진다. 더 먹기 위해 갖은 수를 써서 공사꺼리를 찾고 그래도 없으면 멀쩡한 거라도 부수어서 일을 만들어야 한다. 그런 과정에서 반대 여론이 일지만 이미 뇌물에 마취되어버린지라 알아먹지 못하고 안하무인으로 사람을 깔보고 함부로 막대한다. 

12. 관리소장 길들이기에 탁월하다.

무슨 일을 하던 관리소장은 회장의 내락 없이는 못하도록 한다. 특히 떡값이 생기는 일에 관해서는 더욱 그러하다. 입주민의 안전과 관리비 절감을 위해서가 아니다. 자신에게 유리하거나 돈 생기는 방법으로 매사 일이 도모되도록 하기 위함이며, 자신이 무능함에도 불구하고 회장의 의도를 깨닫지 못하여 알아서 기지 못하는 관리소장은 매우 단명한다.

13. 돈이 안 생기는 공사나, 생기더라도 자신에게 돌아올 떡이 없는 공사일 경우 최대한 공사를 못하도록 하며, 어쩔 수 없이 공사를 할 경우엔 부실공사가 되건 말건 철저히 쥐어짜서 아파트 관리비 절감에 앞장서며 일이 잘못될시 모든 책임은 관리소장에게 뒤집어 씌운다. . 그러나 떡이 생기는 공사엔 매우 관대하며 떡을 쳐먹은 공사에 대해 누가 문제 제기를 하면 무시하거나 싸우려든다.

14. 툭하면 명예훼손으로 고소한다고 협박하며 사소한 일에도 내용증명 보내기를 즐겨한다.   

구린 놈이 더 성내는 법이다. 모든 문제 제기를 자신에 대한 인신공 격으로 받아들인다.

15. 동대표 회장 일에 매우 의욕적이고 형식을 매우 강조하며 카리스마 넘치는 언행을 자주한다.

왜 그런가? 연료(?)가 계속 보충되고 있고 그러한 생활에 매우 만 족하기 때문이다.

(주민을 위한 봉사에 그런 에너지가 나오는 사람은 성직자뿐이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흑과백 2013.09.05 14: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단지 회장얘기네
    추한 노인네가 완장에 환장해 하더만

  2. 꼴통척결 2014.01.06 01: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리동대표가 날뛰는것은 주민들의 무관심이 가장 큰 문제죠
    자신들 지갑에서 돈이 새나간다는사실을 체감하지 못하니...
    남의일이라 생각하는데 참으로 답답한 현실입니다.

    제가사는 단지에도 감투에 환장한 꼴통이 있는데 꼴통부녀회와 결탁해
    무소불위 권력을 휘두르며 자신과 뜻을 함께하지 않는 사람들을 온갖유언비어로 갂아내리려 혈안입니다.

  3. 앵두 2015.04.27 07: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격하게 공감합니다.
    우리단지를 보는것 같네요
    나이먹은 사람보다 젊은 사람들이 동대표로 나서야 혁신이 된다고 생각해요

  4. 코난 2015.04.28 19: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5. 무한휴식 2015.05.05 05: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단지 노인회장 핟고 똑같네
    그인간 나이가 70인데 하는짓보면 양아치 저리가라야

    사람욕심은 참 끝이없어

  6. 정글의텐트 2015.06.14 09: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투에 환장한 인간들

  7. 비행스누피 2016.01.09 13: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잘보고 갑니다.

  8. 로또 2016.01.12 06: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가 사는단지 얘기네
    진짜 감투에 환장한 70노인네 있는데

  9. 삼장법사 2016.05.09 08: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10. 맞는 말씀 2017.12.11 08: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비리아파트사는 우리아파트 전 회장과 임원이 딱이리했네요.
    그리고 현재 새로뽑힌 회장은 고소고발완전좋아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