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탄이 떨어졌다...

결국은 쩐의 전쟁이었다.

 

 

가수 장윤정측으로부터 명예훼손혐의로 고소당해 구속된 안티블로거 콩한자루가 심경을 밝혔다.

장윤정 안티블로거는 지난 23일 "제 역할은 여기까지 입니다"라면서 "사실 내용 공개도 명예훼손 죄라고 합니다.

장윤정 측의 세 번에 고소를 이겨 낼 수는 없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저는 변호사를 쓸 돈도 없습니다. 더 이상 도와드릴 수 없는 육흥복(장윤정 어머니)에게 미안합니다"라고 말했다.

 

그동안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지속적으로 장윤정을 공격했던 안티블로거는  결국 변호사 비용을 감당하지 못하고

금전적인 이유로 안티블로그 활동을 접겠다고 밝혔다.

 

어찌보면 이번 결과는 당연한 결과일수도 있다.

행사의여왕 장윤정과  소속사의  재력을 생각한다면 일반인이 맞서 많은 비용이 들어가는 소송을  그것도 한번도 아니고

몇번씩이나  진행하기란 힘들기 때문이다.


한편 네티즌들은 안티블로거 구속소식에 장윤정 모친도  결국 구속되는거 아니냐며 명예훼손이 결국은  쩐의 전쟁이 되어가는것

아니냐는 반응을 보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