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후 딸  칠때마다  문잠그고  장모님 계세요~~ 트라우마가 생김.




'므흣한 썰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택시타고 가다가 병신된 썰  (2) 2015.06.13
나이트 부킹썰  (1) 2015.06.10
장모님앞에서 딸치다 걸린썰  (4) 2015.06.06
명동 비닐바지 처자들  (4) 2015.05.28
호의를 권리로 여기는 황당한 썰  (2) 2015.05.13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발기찬아침 2015.06.07 16: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ㅋㅋㅋ
    미치것다

  2. 헬케이트 2015.06.08 06: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신 차려야지
    넘했다 장모앞에서

  3. 까만콩 2015.11.10 16: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4. 흑마늘 2016.02.02 08: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장모 어케보냐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