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인생  최대 쪽팔림 사건

 

 

 

 

점심시간에 혼자 짜장면을 먹으로 중국집에 갔는데 옆 테이블에 혼자서  짜장면과 탕수육을 먹던 손님이 짜장면만 다 먹고

탕수육은  하나도 안먹고 가길래 왠열하며 탕수육을 가져와서 먹고있는데  물 떠오시더라구요...

너무 쪽팔리고 창피해 먹다말고 도망쳐 나왔습니다.

 

그런데 짜장면집 사장님이 내가 도망치니까 어찌나 잡으러 오시는지 ...

한 2분 달리다가 심장이 터질것같아 멈춰서 자초지정 말하고  옆테이블이랑  제꺼 돈드리고 사과드림...

 

그뒤로  가끔 그 중국집 가면 사장님이  저를 짜발장이라고 부르셨는데...

지금도 생각하면  스나미처럼 몰려오는 쪽팔림에 나도 모르게 이불킥 팡팡!!

 

 

 

 

 

 

 

 

 

'므흣한 썰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네덜란드 TV방송 썩은 똥구멍  (2) 2016.02.18
와이프 샤워중 입니다. ㅠㅠㅠ  (4) 2016.02.11
중국집 짜발장 썰  (4) 2016.02.10
다방커피  (2) 2016.02.02
스팸을 노린 경품고수의 쩌는스킬  (5) 2016.01.15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토르 2016.02.11 05: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심 개쪽팔렸을듯 ㅋㅋㅋ

  2. 쌍화차 2016.02.11 06: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짜발장

  3. 주님 한놈더 갑니다 2016.02.15 05: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점심은 짜장에 탕수육이다.

  4. 설국열차 철이 2016.03.02 06: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