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수목드라마 '가시나무새'로 악녀 변신에 성공한 김민정이 

소름끼는 출산연기로 호평을 받았다.
1982년 생으로 올해 만28세인 김민정은 산통을 느끼면서도 원수의 자손을 버려야하는
다크본색을 숨기지 않는 독한 연기를 펼쳐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특히 김민정의 출산연기를 본 시청자들은  김민정의 리얼한 출산장면 연기에 놀라워 하며
이구동성으로 연기에 물이올랐다며 갈채를 보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KBS 2TV수목드라마 가시나무새는  김민정의 열연에 힘입어  순항을 하고 있다.



추천과 구독은 글을 쓰는 블로거에게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이루 2012.01.30 16: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