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남자의 자격  신원호 전 PD가 임재범 비하 발언으로  논란의 중심에 섰다.
신 PD는 지난 13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임재범이 출연하는 우리들의 일밤-바람에 실려
제작 관계자로  보이는 트위터리안에게 "쯧쯧. 임재범을 뭐하러 맡았어.
설마 여자에게는 안 그러리라 믿지만 조심해.
수시로 주먹질하는 또라이야.
그럼 지금 미쿡?"이라는 멘션을 보냈다.


그는 이어 "어차피 자기들 스스로도 큰 기대 없을 거야.
대충 해주고 튀어. 튀어. 오면 전화해. 술 한 잔 살게"라고 덧붙였다.
신PD의 멘션이  공개되며  네티즌을 중심으로  신PD에 대한 비난이 쏟아졌다.

네티즌들은 신PD 행동이 어처구니없다며  PD로서의 자질까지도 의심스럽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논란에 중심에 서게된  신PD는 지난 16일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삭제한뒤  "내가 공인이라는
자각이 부족했다며 경솔한 행동으로 임재범씨를 비롯한 많은 분들께 심려끼쳐 드린 점
사과한다"고 밝혔다.


한편  일부 네티즌들은  지금까지 임재범에 대해 대중에게 알려지지않은 다른 사건이 있었던것
아니냐며 
신PD가 임재범을 거칠게 비난한것에 대해
상식적으로  이해가 되지 않는다는 반응을 보이고있어  임재범과 관련한 논란이
한동안 쉽게 가라앉지 않을 전망이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