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김용만이 후배 개그우먼 신보라의 도발에 발끈했다.

 

21일 방송된 KBS 2TV '이야기쇼 두드림'에서 요즘 대세인 개그우 신보라가

출연했다.

 

 

 

이날 신보라는 "하나만 보여달라"는 MC 김용만의 요구에 현재 인기를 끌고 있는

개그콘서트의  '용감한 녀석들' 코너를  MC 신해철과 함께 호흡을 맞추며 시작했는데

신보라는 "김용만!"이라고 이름을 크게 불렀고, 이에 김용만은 긴장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신보라가 "한물 갔어"라고 말을 내뱉자 김용만은 애써 "괜찮다"고 말하며

"조금 전에 분을 삭이는 법을 배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KBS 여자 개그우먼중 가장 활발한 활동을  하고있는  개그우먼 신보라는 뛰어난 가창력과

연기력을 갖추고있어  앞으로도 롱런할수있는  개그우먼으로 평가받고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