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하려는데 반항해 살해했다!!!!

 

경남 통영에서 실종된 한아름양(10·초등 4년)이 실종 일주일 만에 통영의 한 야산에서

결국 숨진 채 발견됐다.

피의자는 한양의 집 인근에 살고 있는 성폭 전과자 김모씨(44)로 밝혀졌다.
통영경찰서는 22일 고물수집상인 김씨를 한양 살해 및 사체유기 혐의로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김씨의 자백을 받아 이날 오전 11시30분쯤 한양의 집에서 10여㎞ 떨어진 통영시 인평동

한 야산에서 한양의 시신을 발견했다.

 

시신은 도로에서 약 60m 떨어진 풀덤불 아래 마대에 담긴 채 매장돼 있었으며 발견 당시 한양은

알몸으로 두 손이 뒤로 묶여 있었으며 부패 상태로 봐 숨진 지 수일이 지난 것으로 추정됐다.

 

 

경찰은 한양의 시신을 통영시내 병원으로 옮겨 성폭행여부 등 정확한 사인을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이날 오전 산양읍 통영스포츠파크 주변에서 서성이던 김씨를 불심검문으로 붙잡았다.

김씨는 처음엔 혐의를 부인하다 탐문 과정에서 말한 내용과 폐쇄회로(CC)TV 분석 결과가

다른 점 등을 추궁하자 범행을 자백했다.

 

김씨는 "집 근처 밭에서 1t 트럭을 세워놓고 일하고 있는데 한양이 태워달라고 해 집으로 강제로

데리고 갔다"며 "성폭행하려는데 반항을 해 목 졸라 숨지게 했다"고 진술했다.

 


통영경찰서 추문구 서장은 "김씨와 한양은 평소 아는 사이였다"며 "김씨는 조사에서 '우발적으로 그랬다'고 진술했다"고 말했다.

 

추 서장은 "성폭력 전과가 있는 김씨는 성범죄자 신상공개 대상자는 아니지만 관계 법령에

따라 3개월에 한 번씩 관리되고 있어 사건 초기부터 (용의자로) 지목됐다"며 "그러나 뚜렷한

증거가 없는 상황에서 체포할 근거가 없어 거짓말 탐지기검사를 시도했고, 김씨는 검사를

앞두고 잠적했다"고 말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졸라맨 2012.07.23 13: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새끼는 총살시켜야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