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가 멀다하고 들려오는 성폭행사건 소식에 시민들의 불안이 깊어가는 가운데

강간 공화국  대한민국의 현주소를 알려주는 엽기적인 사건이 발생해 시민들이 분노하고 있다.

 

전남 나주에서 초등학교 1학년 여학생이 집안 거실에서 잠을 자다가 이불째 괴한에게 납치돼

성폭행을 당하는 엽기적인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0일 나주경찰서에 따르면 나주 모 초등학교 1학년 A(7)양이 이날 오전 7시30분께 집안

거실에서 덮고 자던 이불과 함께 실종됐다는 A양 어머니의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은 곧바로 영산지구대에 수사본부를 차린 뒤 전의경 등 160여 명을 동원해 이날

낮 12시부터 A양의 집 주변과 시내 곳곳을 대대적으로 수색했다.

경찰은 수색 1시간여 만인 이날 오후 1시께 A양의 집에서 직선거리로 130m 가량 떨어진

나주 영강동 영산강변도로 인도에서 A양을 발견했다.

발견 당시 A양은 신발을 신지 않은 맨발 상태로 얼굴에 멍이 든 채 비에 젖은 이불을 덮고

추위에 떨며 자고 있었다.

 


하지만 경찰은 A양의 속옷 등 옷가지가 영산강 둔치 주변에서 발견되고 A양의 몸에서

성폭행을 당한 흔적이 있는 점을 발견하고 급히 인근 병원으로 옮겼다.

진단 결과 A양은 대장이 파열되고 중요부위가 5cm 가량 손상된 것으로 확인됐다. A양은

나주 모 병원에서 응급수술을 받은 뒤 광주 지역 대학병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A양은 "집에서 잠들었으나 깨어보니 얼굴을 모르는 아저씨가 이불째 안고 걷고 있었다"며

"살려달라고 애원하자 '삼촌이니까 괜찮다. 같이 가자'며 강제로 끌고가 성폭행 했다"고 말했다.

 

한편 네티즌들은  초등학생을 이불채 납치해간 사건소식을 접하며 경악을 금치 못한다며 

반드시 체포해 법의 심판을 받게해야 한다고 말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utoshop 2012.08.31 09: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주 성폭행 사건 포스트 잘 보고 갑니다-
    이번 사건의 용의자는 잡히지 않았다고 하는데요~
    유력한 용의자의 사진 오셔서 확인 하시고~
    인간쓰레기 잡는데 도움 부탁 드립니다-!!

    http://www.autoshop.co.kr/cafe_new/cafe_main.asp?wMainMenu=&wSubmenu=autoshop_freeboard&wAddMenu=read&widx=61498

  2. 황당사건 2012.08.31 10: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어케된건지 넘 황당한 사건이네
    이불채 납치강간이라 이제 집에서 자는것도 불안한 시대 ㅠ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