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배신의 아이콘 기린 이광수의 사과글이 화제가 되고있다.

지난 29일 이광수는 자신의 트위터에 “아 미안해요. 김태연 학생”이란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어린 학생의 국어 공부를 위한 학습지로 ‘의태어 만들기’라는 주제아래 한쪽에는

동물, 곤충 들이 적혀 있고 그에 따른 의태어를 만들어 빈칸을 채우도록 돼있다.

 

 

이 학생은 거북이는 느릿 느릿, 토끼는 깡총 깡총, 개구리는 폴짝 폴짝 등 적절한 표현들을 적었지만 기린에는 ‘배신 배신’이라고 적어 웃음을 자아내고 있는 것.

앞서 SBS ‘런닝맨’ 에 출연중인 이광수는 큰 키와 초식동물 이미지로 별명이 기린이며 자주

멤버들을 배신하는 모습을 보인 바 있다.

이에 ‘런닝맨’ 시청자로 추측되는 이 학생은 이광수를 떠올리며 ‘배신 배신’이라고 적었음을

유추할 수 있게 해 이를 접한 이광수가 사과를 전한 것.

이광수 사과에 네티즌들은 기린은 배신 배신 진짜 센스 있다며 이광수의  빠른 사과가 적절하다

반응을 보이며 광수가 사과 했다길래 티아라  광수인줄 알았다며  파닥파닥  웬지 낚인 느낌을

떨칠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기린짱 2012.09.01 09: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광수가 은근웃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