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의 첫 4인치 스마트폰인 아이폰5가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애플은 12일(현지시각) 오전 미국 샌프란시스코 예르바 부에나 예술센터에서 신제품 발표

행사를 열고 아이폰5을 공개했다.

아이폰5는 그동안 업계와 시장이 예측한 대로 4인치 화면을 장착한 LTE(롱텀에볼루션)폰으로

나왔다.

 

가로 길이는 기존 제품과 같지만 세로 길이를 늘려 화면비는 3:2에서 16:9가 됐다.

또 거의 전세계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LTE 망도 지원한다.

 

 

국내에서도 LTE를 탑재한 아이폰5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예상대로 스마트폰의 두뇌에 해당하는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는 차세대 칩셋 A6를 탑재했다.

애플은 아이폰5 64GB 제품의 경우 399달러(이하 2년 약정 기준), 32GB와 16GB는 각각 299달러와 199달러로 가격을 책정했으며 미국, 영국, 캐나다, 호주, 프랑스, 독일 등 9개국에서 14일부터 예약 주문을 받아 21일부터 배송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한국은 이번에 첫 출시국은 물론이고 28일부터 판매를 시작하는 2차 출시국에도 포함되지 못했다.

 

애플은 아이폰을 내놓을 국내 이동통신사로 SK텔레콤과 KT를 명시했다.

이날 행사는 전반적으로 팀 쿡 최고경영자(CEO)가 진행했지만, 아이폰5 등 주요 제품 소개는

필 실러 부사장이 맡았다.

행사장에는 전세계에서 1천여명의 기자가 몰려 열띤 취재 열기를 보였다.

 

한편 네티즌들은 기대 이하의 하드웨어에 실망감을 나타내며 LTE지원, 개선된 운영체제 iOS6 등에 대해선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 네티즌은 이번 애플의 아이폰5 공개와 관련해 스티브잡스가 하늘에서 통곡할 수준이었다”며

“이 정도 수준으로는 갤럭시s3나 옵티머스G가 훨씬 낫겠다”고 독설을 날리기도 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 아이폰 2012.09.13 06: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둘렀다 질러야 하나 고민이네
    울나라는 삼성이있어 출시가 늦어지는건 아닌지...

  2. 레인보우 2012.09.13 06: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근 삼성갤3 17만원 판매해 호구되고 충격받고 아이폰은 가격방어 잘하죠
    중고도 시세있고 문제는 국내출시가 늦다는것 참을 인자를 얼마나 서야할지 ...

  3. 실망하는1인 2012.09.13 10: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캔적으로 실망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