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들에게 섬뜩한 사망기사가 화제가 되고있다.

 

질풍노도의 브라질 소년이 쉬지 않고 자위를 하다 결국 목숨을 잃은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주고있다.

 

 

고이아스 지방 루비아타바라는 곳에 사는 16세 브라질 소년이 최근 쉬지 않고 42번 자위를

한 뒤 끝내 사망했다고 외신이 보도했다.

 

경찰에 따르면 소년은 사고 당일 자정 새벽까지 자위를 계속한 뒤 탈진, 쓰러져 사망했으며

외신은 “사망한 소년이 손에 3도 화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고 보도했다.

 

이름이 공개되지 않은 소년의 엄마는 “아들이 성에 충동적이라 자위에 몰두하는 걸 알고 있었다.”면서 “정상이 아닌 것 같아 언젠가는 병원에 데려가려 했다.”고 말했다.

 

한편 소년이 사망한뒤 경찰이 소년의 컴퓨터를 조사한결과 성인동영상 100만편과 누드와

세미누드 사진 60만장이 나왔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몬스터 2013.03.24 09: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목숨가지 잃다니

  2. 주면함례 2013.03.24 09: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넘 달렸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