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인수이가  흑녀라 불리던 시절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되 화제가 되고있다.

 

1982년 당시  인순이는 주인공으로 처음 영화에 출연했었는데  영화제목이 바로 흑녀였다.

혼혈 여성의 사랑과 사회적인 차별을 다룬 영화는 당시 크게 흥행하지는 못했지만

 

 

현재까지  왕성한 활동을 하고있는 인순이의 풋풋한 시절을 볼수있는 귀중한 자료로

남았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암행어사 2013.10.20 21: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순이가 영화에도 출연했다니
    환갑넘은걸로 아는데 이런일도 있었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