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정주리의 19금 발언이 화제가 되고있다.

 

 

23일 방송된 KBS 2TV '위기탈출 넘버원'에 출연한 정주리는  "나는 평소에 올누드로 잔다. 너무 예민하기 때문이다"라며 "상상해 봐라"라고 19금 토크를 해 출연진을  당황하게 했는데  정주리는 이미  2009년 자신이 출연하는 케이블 프로그램인  QTV '순위 정하는 여자'를 통해   집에 가면 실오라기 하나 걸치지 않는다"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었다.

 

당시 정주리는 "컴퓨터를 할 때도, 밥을 먹을 때도 나체로 한다"고 털어놨는데 네티즌들은 공중파에서 방송하기에는 부적절한 발언

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