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야동회사의 고객사랑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있다.

 

 

16일(현지시간) 미국 뉴욕데일리뉴스에 따르면, 덴젤은 방안에서 홀로 야한 동영상을  보고 있었는데   갑자기 어머니가 방으로 올라오는 소리를 듣고 노트북 영상을 닫으려 했으나 사이트가 멈춰버려 야동을 본 흔적을  없애는 방법으로 자신의 노트북을 부숴버렸다.

 

 



덴젤은 야동을 보다가 어머니에게 딱 걸리는 민망한 상황은 모면했지만 자신의 노트북을 잃게 되었고  이런 내용을  부서진 노트북 사진과 함께 지난 13일 트위터에 올렸다.

 


그의 글은 트위터에서 급속도로 퍼져며 1만회가 넘게 리트윗됐고, 덴젤의 야동사랑과 노트북을   잃은 사연은  해당 야동 업체에 까지

알려지게 되었다.

 

 

 

 

해당 야동업체는  덴젤의 야동 사람에 감동해  트위터를 통해  우리는 당신에게 새 노트북을 선물하려 합니다. 확인해보세요"란 글과 

함께 새 노트북 사진을 트위터에 올렸는데 업체 부사장 코리 프라이스는 "덴젤의 충성에 감동했다"며 "그의 지속적인 즐거움을 위해

새 노트북을 선물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편 네티즌들은 야동회사의 고객사랑이 훈훈하다며 덴젤이 새노트북을 받고 므흣한 시간을 보내기 바란다는 반응을 보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현자타임 2015.04.22 07: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동회사 홍보 엄청 됐겠네
    노트북 가격은 껌값