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비호 윤형빈과  개그우먼 정경미가 최근 JTBC ‘아이돌시사회’ 녹화에 참여해 오프닝에서 출연진이 공개적으로 뽀뽀를 요청하자 진한 입맞춤을해 화제가 되고있다.

이날 촬영내내  윤형빈과 정경미가 다른 팀에 배치돼 각종 퀴즈와 게임 대결을 펼쳤는데

윤형빈은 연인 정경미의 팀이 유리하도록  노골적으로 ‘X맨’ 노릇을 해 출연진의 분노와 원성을 사기도했다.

 

현재 남자의 자격에 출연중인  윤형빈은  개그우먼 정경미와 계그계 공식커플로  활동하고 있어

개그맨 동료들은  국수먹을 날만 손꼽아 기다리고 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