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느리의 엉덩이를 다독인 시아버지가 추행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19일 며느리의 신체를 만진 A(48)씨를 강제추행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

아들 부부와 함께 살고 있는 A씨는 지난 18일 오후 7시께 광주 서구 광천동 자택에서 집안일을

하고 있던 며느리 B(20)씨의 엉덩이를 만진 혐의를 받고 있다.

남편과 상의 끝에 경찰서를 찾은 B씨는 조사에서 "설거지를 하고 있는데 시아버지가 불쾌한

손길로 엉덩이를 만졌다"고 진술했다.

 


그러나 A씨는 "며느리가 고생하는 것 같아 엉덩이를 가볍게 다독였을 뿐 성추행 의도가

없었다"고 말했다.

 

한편 네티즌들은  일본AV도 아니고 며느리 엉덩이를 만진 시아버지의 나쁜손이 문제라며

엄정한 법 집행이 따라야 할것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거대낭만토끼 2012.06.22 09: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아버지 무리수 응징한 아들과 며느리 ㅋㅋㅋ

  2. 덮쳐보니 처제 2012.06.22 15: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티켓다방을 이용하던지 2-3만원이면 해결할것을
    지지리 궁상이구만

  3. 밤제비 2012.06.23 15: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했네 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