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봉 9천만원 이상이면 파업을 논하지 말라.

 

경제위기 상황속에 파업소식이 잇따르자  MB가 발끈하고 나섰다.

 

 

MB는 7일 "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 귀족 노조가 파업하는 나라는 없다며 참 안타까운 일"

이라고 말했다.

또한 MB는 노조 파업이 문제가 되고 있는데 현대자동차나 금융노조를 보면 대부분 연봉이

9천만 원에 가깝다고 한다"면서 "고소득으로, 언론 표현대로 하면 '귀족 노조'"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만도기계라는 회사는 연봉이 9천500만원이라는데 직장 폐쇄를 한다고 한다"고

덧붙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시민 2012.07.28 21: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또라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