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혼조정 신청중인  배우 류시원이 최강의 법무팀을 구성해 화제가 되고있다.

배우 류시원이 현재 아내 조모씨와의 이혼조정 절차를 밟으며  무려6명의 변호사를 고용한

것으로  알려지며 이혼이라는 파국을 막으려고 하는 절박함을 느끼게 하고있다.

 

 

8일 서울가정법원에 따르면 지난 7월 31일 류시원으로부터 소송위임을 받은 무법인 바른 은

당초 2명의 변호사를 배정했다 4명의 변호사를 추가해 지난 6일 법원에 담당 변호사 추가지정서를 제출했다.


바른 측의 6명 변호사는 7일 법원에 이번 사안과 관련된 열람 및 복사 신청서를 제출하는 것으로 본격 활동에 나서 소송대리인 없이 절차에 참여중인 아내 조씨와 대조를 이루고 있다.

아내 조씨는 이혼조정 절차에 들어가면 고모 변호사를 소송대리인으로 선임했다 지난 5월 해임계를 법원에 제출했으며 이후 변호사를 선임하지 않고 홀로 절차에 임하고 있다.


한편 두 사람의 이혼조정은 오는 28일 오후 4시 30분 서울가정법원 신관 510호에서 열릴

예정이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