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수 싸이의 강남스타일을 따라한 직원이 해고되 논란이 일고있다.

 

지난 7일(현지시각) 로스앤젤레스
지역 언론 매체는 말춤 춘 직원 14명이 해고 당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미국 로스앤젤레스 인근 엘몬테 시 당국이 수영장 안전요원 14명이 복무 규정을 따르지 않아 해고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해고 당한 직원들은 수영장이 문을 닫은 사이에 싸이의 ‘말춤’을 춘 UCC
영상

찍어 유튜브에 올렸다가 적발돼 해고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시 당국은 소유 시설물을 개인적으로 활용해서는 안 된다는 규정에 따라 해당 직원들은 해고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해고당한 말춤 춘 직원들은 “수영장이 문을 닫은 시간이라 이용객에게 불편을 주지 않았고 시의

 명예를 실추시킨 것도 아니다”라고 억울함을 주장했다.

 

한편 강남스타일 해고논란에 네티즌들은 “ 강남스타일 해고? 재밌게 했는데”, “싸이 따라 하려다 밥줄날렸네” 등의 반응을 보이며 해고는 지나치지 않냐는 반응을 보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