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직벌에 '여신'이 사라졌다. 롯데 배트걸 신소정(21)이 그만둔 것이다.

 


롯데 측은 지난5일 "배트걸 신소정양이  '힘들어서 못하겠다'며 그만두겠다는 의사표시를 했다"고 밝혔다.

지난 4일 부산 KIA와의 경기 직전 이같은 얘기를 전해들은 롯데 측은 부랴부랴 배트걸을 신소정양에서 치어리더 박기량양으로 교체하기도 했다.

 

 

신소정이 그만둔후  신소정이 그만둔 이유에 대한 글들이 한동안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었는데

최근 신소정이 그만둔 진자 이유가 올라와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루방 2012.09.12 06: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일이있었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