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한별이 군 복무중인 남친 세븐의 안마방 사건에대해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중국 영화 ‘필선2’ 주연배우로  첫 공식행사를 가진 박한별은  남자 친구인 세븐 관련 질문에

대해 굳게 함구하며 말을 아꼈는데

 

 

지난 14일 베이징 열린 영화 '필선2' 기자회견에 박한별은 동료배우 신즈레이와 함께 참석해 촬영 에피소드와 소감을 전하며 이날은 특히 남자친구인 안마병사 세븐의 안마방 논란 이후 첫  공식석상이어서 세븐에 대한 박한별의 입장에 관심이 집중되었다.

 

 

박한별은 이 자리에서 세븐과 관련한 어떠한 언급도 하지 않았는데  이날 취재에 참여한 기자들의열띤 질문에도  묵묵부답으로 일관해  기자회견장에는  싸늘한 냉기류가 흘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