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김병만이 마침내 예능 정상에 우뚝섰다.

 

 

정글의법칙 족장인 김병만은 ‘SBS 연예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하며 기쁨의 눈물을 흘렸는데 자신은 이제 새싹이라며 키워주시는 것 같아 감사하다는 수상소감을 밝히며 눈물을 흘렸다.

 

 

한편 누구보다도 김병만의 대상수상을  기뻐했을  절친 개그맨  이수근은  이날 모습을 보이지않았는데

이수근은 불법도박으로 집행유예를 선고받고 현재 자숙중인것으로  알려졌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