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세 여고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배우 차승원의 아들  차노아(24)가 성폭행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서울중앙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는 성폭행 혐의로 고소당한 차노아에 대해 불기소 처분했다고 31일 밝혔는데

차노아는  지난 7월  18세 여고생을 약 2주간 수차례  감금하고 성폭행한 혐의로  고소당해

경찰이 수사한 뒤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 했었다.

 


한편 네티즌들은  차노아의 성폭행 무혐의 처분소식에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는데  피해자인  여고생  어머니가 

절대 합의는 없다며  강력한 처벌을  요구하는  탄원서를 법원에 제출하는등 엄중한 처벌을 원했는데  무혐의 처분이라니 

납득이 안된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에 검찰은 예전에 서로 교제했던 차 씨와 A씨가 수사 과정에서 합의해 A씨가 고소를 취하하고 더이상 처벌을 원하지 않는 점을 

고려해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고 밝혔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나그네 2014.01.01 15: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돈으로 해결 안되는게 어딨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