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학생이 자신이 거주하는 옥탑방 건물 옥상에서 투신 자살해 충격을 주고있다.

 

서울 관악경찰서와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18일 오전 3시56분쯤 서울대 재학 중인 A군(19)이 서울 관악구 신림동의 한 건물 옥상에서

투신, 숨진 채 발견됐다.


 


A군은 이날 오전 서울대 학내 온라인 커뮤니티 ‘스누라이프’ 등에 유서를 남겼으며 “제 유서를 퍼뜨려 주세요”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A군은 유서에서 “제가 일생동안 추구했던 가치는 합리”라며 “하지만 이 세상의 합리는 저의 합리와 너무나도 달라 먼저 태어난 자, 가진 자, 힘 있는 자의 논리에 굴복하는 것이 이 사회의 합리”라고 적으며“저는 금전두엽을 가지지도 못했으며, 생존을 결정하는 것은 전두엽 색깔이 아닌 수저 색깔”이라고 말했다.

 

                                                                            

                                                                                   유서전문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붕어빵 2015.12.19 05: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 환상특급 2015.12.20 08: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구~ 힘들어도 견디어야 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