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이 충격에 빠졌다.
독일의 뒤셀도르프 지방법원이 삼성전자의 갤럭시탭 10.1에 대해 판매금지
가처분 결정(preliminary injunction)을 내렸다.

9일(현지시간) 영국의 일간지 '더 텔레그라프'와 씨넷 등 미국의 주요 언론들에 따르면,
독일 지방법원은 네덜란드를 제외한 유럽 전체에서 삼성전자의 갤럭시탭 10.1의 판매와 마케팅을
중지시켜달라는 애플의 가처분 신청을 받아들였다.


독일은 유럽연합(EU)의 회원국이기 때문에 이번 독일 법원의 결정은 27개 EU 회원국에서도
똑같이 적용된다고 신문들은 설명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이에 대해 항소 할 수 있지만, 이번 가처분 결정의 효력은 같은 재판부가 항소 재판을
심리할 때까지 지속된다고 더 텔레그라프는 설명했다.

항소 재판 심리는 빨라야 4주가 걸릴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특허 전문 사이트 포스 페이턴트를 운영하는 플로리안 뮐리는 "이 가처분 명령은 독일의 경우
즉각적으로 효력을 발휘할 것이지만 다른 곳에서는 추가적인 절차가 요구될 지도 모른다"고 설명했다.

애플 대변인은 "삼성의 최신 제품들이 하드웨어로부터 유저 인터페이스까지 아이폰과 아이패드와
닮아 보이는 것은 우연이 아니다"며 "베끼는 것은 나쁜 것이고
우리는 애플 지적재산권을 보호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와 애플은 호주에서 태블릿 PC의 특허 침해 문제를 두고 다투고 있는데
삼성전자는 이 과정에서 갤럭시탭 10.1 출시를 지연시킨 바 있다.
미국 경제전문지 포천 인터넷판은 이번 판매금지 결정은 구글의 안드로이드 운영체계(OS)를 사용하는
삼성전자에 호주의 판매보류 결정 이후 두번째 패배를 안겨준 것이라고 평가했다.


추천과 구독은 글을 쓰는 블로거에게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kirinyaga.tistory.com BlogIcon 키리냐가. 2011.08.11 0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알기로 애플 안에서도 무슨 문제 있었지않았나요?
    그것 때문에 망해가던 노키아가 살아나고.. 그랬던 것 같은데..흠;;
    아무튼 중요한 정보네요! 추천해드립니다

    • Favicon of https://goodday007.tistory.com BlogIcon 새날이 오면 2011.08.11 05: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번 판결의 핵심은 카피입니다.
      쌍둥이 같은 양사의 제품의 이유가 법원에서는
      애플의 지적 재산권을 침해한 삼성에 있다는 견해를
      나타내고 있다고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