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 서태지의 여자로  화제가 되었던  배우 이지아가  15일에 발행되는 매거진 '퍼스트룩'을
통해 화보와 심경을 담은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인터뷰와 함께  공개된 이지아의 사진이 화제가 되고있다.


중성적인 매력이 느껴지는 시진속 이지아는  너무 말라 있었다.
그동안 그녀를  따라다녔던 아픈 기억들의 후유증인지  너무마른  그녀의 사진을 보며
네티즌들은 젓가락 몸매같다며 안타까움을  나타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