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올레길 40대 여성 살해사건과 관련해 올레길을 운영하는 제주올레측이  유가족의 요구와

시민들의 불안앞에  결국  적절한 안전 대책이 마련될 때까지 올레길 제1코스를 잠정 폐쇄한다고 24일 밝혔다.  

 


서명숙 제주올레 이사장은 이날 올레길 제1코스 폐쇄 방침을 밝히면서 "보안등, CCTV를 달고

우거진 숲은 나무 일부를 쳐내 시야를 확보하는 등 안전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제주도와 논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올레길 코스가 인적이 드문 외진 코스가 많아  제주올레길 40대 여성 살인사건으로 불거진 올레길 공포는  한동안 지속될 전망이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