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그룹 티아라 이대로 무너지나?

멤버간의 디스논란으로 불거진 티아라의 내분이 심상치않다.

 

 

인터넷에  멤버들 사이에 갈등이 생긴 듯한 트위터 글들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논란이 되며

티아라 다른 멤버들이 트위터에 공통된 의견을 담은 글을 올리고 화영이 이에 반대되는 글을 올리자 네티즌들 사이에서 다리를 다쳐 콘서트에 제대로 참여하지 못한 화영을 다른 멤버들이 비난하는 것 아니냐는 추측이 난무하고 있다.

 

 

티아라는 지난 25일과 26일 양일간 일본 도쿄 시내 부도칸에서 일본 순회 첫 단독 콘서트

티아라 주얼리 박스(T-ARA Jewelry box)'를 가졌다.

 

하지만 일본 공연 연습 도중 화영이 다리를 다쳐 발목에 깁스를 하게 됐고 콘서트에서

'데이 바이 데이' 무대에만 등장해 의자에 앉아 랩 부분을 소화했다.

화영의 경우 당장 국내 방송 프로그램 출연도 어려워졌다.

 

 

그런데 큐리와 아름을 제외한 나머지 티아라 멤버들이 일본 공연기간 중 트위터에 자신들의

생각을 남겼던 사실이 알려지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은정은 25일 자신의 트위터에 "자리가 사람을 만드는 것처럼 의지가 사람을 만들 수도 있는

건데…"라며 "에휴 안타깝다, 자신의 옆사람들을 돌볼 줄 알아야지"라며 속내를  밝혔다.

 

지연 역시 같은 날 "의지의 차이, 개념있게, 항상 겸손하기, 연기 천재 박수를 드려요",

소연은 "의지+예의+배려의 차이, 오늘도 우리 힘내자구"라고 했고, 효민은 "의지의 차이.

우리 모두 의지를 갖고 화이팅!"이라고 올렸다. 보람은 효민의 글을 리트윗했다.

 

 

 

 

이것만으로 볼 때는 의지와 배려를 중요시하자는 응원문구 정도로 생각할 수도 있고

동료인 화영의 부상을 안타까워한 것일 수도 있다.

 

하지만 화영이 다른 멤버들의 트위터 글에 응수하듯 자신의 트위터에 "때로는 의지만으로도

무리일 때가 있다. 이럴때면 속상하기도 하지만 한편으론 좋은 의미가 담긴 하늘의 뜻이라 믿는다,

하느님은 다 아시죠? 훗"이라며 뼈있는  속내를 밝히면서 보는 이들에게 멤버들 사이에 문제가

생긴 건 아닌지 의심케 했다.

화영의 글에 멤버들이 지적한 부분에 대한 서운함이 배어 있기 때문.

 

또한  피는 물보다  진하다고 화영의 쌍둥이 언니인 '파이브돌스' 효영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내 반쪽 고생중, 아무리 누가 뭐래도 류 너는 헤쳐나갈 수 있어"라고 말했고 "얼굴이 예쁘면

뭐하니, 마음이 예뻐야지, 아픈 사람은 사람도 아니니, 나도 아프다, 울고 싶네 진짜, 연습이나

하자"라는 글을 올려 불편한 심정을  그대로 노출했다.

이에 대해 화영은 "너 뿐이다"라고 답하며  자매의 우정을 과시했다.

 

현재 티아라 멤버들의 트위터 글은 삭제된 상태지만 당시 화면을 캡처한 파일이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는 상태다.

 

 

네티즌들은 "누가 봐도 화영이 불리한 입장이란 걸 알겠네", "왕따설  돌 만하다", "연기천재,

아픈 사람은 사람도 아니니, 의지와 관련한 코멘트만 봐도 분란은 확실히 있다", "이번엔

아니라고 발뺌하지는 못할 듯"이라는 의견을 내놓고 있으며  소속사에서  내분은 없다고

하는데  그럼  이번논란은  북한의 소행 아니겠냐는 냉소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티아라 소속사 코어콘텐츠미디어는 28일 "오는 30일 한국 귀국 후 오후 1시에 티아라 관련

중대발표를 하겠다"고 밝혀 관심을 끌고 있는데  일부 네티즌들은  내분이 일고있는 티아라를  

해체하는  극약처방이 나오는것 아니냐고 예상해  30일 기자회견이 주목받고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티아라 재수없다 2012.07.28 14: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걍 해체해라

  2. 티아라 해체 2012.07.30 11: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친종결자 티아라 해체해라!!
    화영이앞에서 무릎은 끓고 빌어라 개짜증나고 개실망이구만 아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