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수님 군수님 우리 군수님

전남 화순군수의 패기가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있다.

 

전남 화순군수(마이크 든 이)가 간부 직원들에게 무릎을 꿇고 두 팔을 드는 얼차려를

시켜  지역사회에 논란이 일고 있다.

 

 

화순일보에 따르면 간부들의 '벌 서기'는 지난 17일 열린 체육대회 도중 직원들 상당수가

행사장을 떠나자 군수가 화를 내면서 벌어진 것으로 알려졌는데 얼차려 사실은 직원들이

"너무한 일"이라며 27일 언론에 사진을 제보하며  알려지게 되었다.

 

한편 논란이 불거지자 화순군 공무원 노조는 "장난 삼아 한 이벤트로 당시 현장에선 논란을

낳을 만한 상황이 아니었다"고  조기 진화에 나섰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쟈슥이 2012.11.28 07: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친 군수구만 군사정권도 아니고 지금이 어느때인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