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대통령 뽀로로가 극장판으로 다시 태어나 화제가 되고있다.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은 2012 신화창조 프로젝트 선정작인 극장용 장편 애니메이션

'뽀로로 극장판 슈퍼썰매 대모험'의 첫 번째 시사회를 11일 오후7시 수원CGV에서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문수 경기도지사, 영화 배급사인 강석희 CJ E&M 대표, 제작사 김일호

㈜오콘 대표, 최동욱 경기콘텐츠진흥원장 등이 참석했으며 특히 수원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수원이주민센터, 수원지역아동센터를 통해 초청한 어린이 관람객 200명도 함께 초대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시사회에 참석한 김문수 경기도지사는 "아이들이 좋아하는 모습을 보니 나도 동심으로 돌아간

기분"이라며 "앞으로도 문화콘텐츠 분야에 지속적인 투자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경기도 ‘신화창조 프로젝트’는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이 국내 애니메이션 산업 육성을 목적으로 시행해 온 사업으로, 2007년 '마당을 나온 암탉' 투자 지원을 통해 2011년 국내 애니메이션 사상 최고의 흥행기록을 수립하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경기도는 뽀로로 극장판에 3억원을 투자해 국산 애니메이션 두 번째 성공 신화를 이룬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는데 뽀로로는 브랜드 가치 8500억원, 경제적 효과 5조7000억원의 가치를 가진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올해는 뽀로로 탄생 10주년을 맞이하는 해로 그 의미가 크다"며 "애니메이션

최강인 디즈니 작품들보다 더 뜨거운 관심 속에 중국 6000여개의 스크린 개봉이 예정돼 있는 등

캐릭터 한류 확장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남다른 의미의 첫번째 뽀로로 영화 시사회에 참석한 어린이들은  뽀로로 슈퍼썰매

대모험 상영을 보며 즐거워했는데  온가족이 함께볼수있는  가족영화로 너무나 재미있다는 반응을

보였다.

 

뽀로로 극장 개봉은 국내 24일, 중국 25일에 각각 있을 예정이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뽀통령 2013.01.12 12: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뽀로로 보러가야겠네 잼나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