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적으로 공분을 사고있는 인도 뉴델리 버스성폭행 사건의 여파가 지속되는 인도에서 

또다시 유사한 사건이 일어나 충격을 주고있다.

 

 

13일 인도 언론에 따르면 11일 밤 인도 북부 펀자브주 구르다스푸르 구역에서 소형버스를

타고가던 28세 유부녀가 남성 7명에게 성폭행을 당했다.

 


운전사와 조수는 이 여성이 하차할 정류소를 그냥 지나친 채 한적한 곳으로 버스를 몰고가

다른 남성 승객들과 합세해 흉기로 위협하고 범행을 저질렀다.

경찰은 다음날 피해자의 신고로 범인 검거에 나서 5명을 붙잡았으며 다른 2명은 아직 잡지

못한 상태인것으로  알려졌다.

 

 

피해 여성은  친정에서 시댁으로 가던 도중 봉변을 당했다.

이번 사건은 지난달 16일 수도 뉴델리에서 23세 여대생이 버스를 탔다가 남성 6명에게 성폭행

당하고 쇠막대로 내상을 입어 13일 만에 사망한 이후 성폭행범 처형 등을 요구하는 시위가

이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발생한 것이어서 충격을 주고 있다.

 

 

한편 네티즌들은 미성년자 간음 혐의로 구속된 고영욱을 가리키며  시국이 고영욱에게 안좋은 방향으로  흐르고 있다며 이번에야 말로 고영욱이 제대로 처벌 받을것 같다는 반응을 보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