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강한나가 치골이 드러나는 파격적인 드레스를 선보이며 부산국제영화제의

스타로 떠오르고 있다.

 

 

강한나는 3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 전당 야외극장에서 열린 제18회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 참여했는데 드레스 뒤쪽이 깊이 파여 엉덩이골이 드러난 파격드레스를 선보여 수많은 취재진과 영화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강한나의 치골드레스가 화제가 되자 강한나의 소속사 판타지오 측은 3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해당 드레스는 노출을 위해 제작된 것이 아니며  맥앤로건(Mag & Logan)의 디자이너가 강한나의 매력을 부각시키기 위해 만든 것이다"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