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규직 600만시대  청년실업이 넘쳐나는 가운데

 

자신의 카페에서 알바로 일하는 아르바이트  여종업원들에게 수면제를 먹여 상습적으로 성폭행한 카페주인이 구속되 충격을 주고있다.

 

 

경기 화성동부경찰서는 수면유도제를 탄 음료를 몰래 먹이고 아르바이트생 여종업원을 상습적으로 성폭행한 혐의(강간 등)로 카페 업주 손모(46)씨를 구속했다고 6일 밝혔다.

 
손모씨는 2012년 9월부터 지난해 11월까지 서울과 경기도 화성에서 자신이 운영하는 브런치 카페에서 손님이 없는 틈을 타 A(21)씨 등 아르바이트생 여종업원 15명에게 수면유도제(졸피뎀·향정신성의약품)를 술에 몰래 타 먹인 뒤 강간하거나 미수에 그친 혐의를 받고 있다.

손씨는 또 의식을 잃은 여종업원을 몰래 촬영한 혐의도 받고 있는데  경찰에 따르면 피해 여성 상당수는 대학생과 사회 초년생들이었다.

 

한편 네티즌들은  일본 AV에나  나올법한 일이 발생했다며 우리나라가  강간의 왕국 이냐며 성폭행범은

무조건 사형시켜야 된다는 반응을 보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진격맨 2015.01.07 05: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딸같은 애들을 콩밥도 아깝다
    당장 사형시켜라!!!

  2. 딸기 2015.01.07 06: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딸아이를 가진 부모로서 정말 분노가 치미네요

  3. 코난 2015.01.08 05: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도욕 못하겠네
    인도나 한국이나 도찐개찐

  4. BlogIcon mivkymousr 2015.11.23 22: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녀석 그냥 사형시켜라 괜히 국민들 혈세 낭비하지말고

  5. BlogIcon 슈가맨 2016.01.15 08: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옛날부터 많이 있고 마약을 먹인거나 다름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