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서면에서 실종되 많은 사람들을  안타깝게 했던  여대생이 실종 4일만에 머리가 크게 다친 상태로  부산진구의 한빌딩 12층 옥상

건물에서 수색중인 경찰에  발견됐다.

 

 

지난 11일 오후 2시경 부산 부산진구 서면1번가의 한 식당에서 친구 2명과 식사를 하다가 전날 휴가를 마치고 군대에 복귀한 남자친구와 통화하러 잠깐 식당을 나간 사이 실종됐던  박양은 실종 4일만에 빌딩 옥상에서 발견 되었는데  머리를 크게 다치고 갈비뼈 등 온몸에 골절상을 입은 상태로  현재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다행히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박양이 실종 당일인 11일 이 건물 14층 옥상에서 12층 바닥으로 뛰어내린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중인데

박양은 이전에 자살을 시도한 적이 있는것으로 알려져 경찰 수사결과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커피한잔 2015.10.16 04: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발견했다니 다행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