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판 마타하리 사건으로  세간의 관심을 모으고 있는 중국영사의 상하이 스캔들에 이어
몽골에서도 주몽골 대사관 고위 외교관이 2009년 현지 여성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은 사실이 드러나 사임한 사실이 9일 드러났다.

외교통상부 관계자는 이날 "주몽골 대사관에서 근무했던 고위 외교관이 대사관 근무 시절인
2009년 현지의 한 젊은 여성을 만나 내연의 관계를 맺었다"며 "두 사람의 관계는 고위 외교관이
임기를 마치고 한국으로 들어오면서 중단됐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후 몽골 여성은 고위 외교관의 아이를 가졌다며 거액의 돈을 요구했으며, 요구를
들어주지 않으면 관계를 폭로하겠다고 고위 외교관을 협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사실이 외부로 알려지자 정부 차원에서 조사를 실시했으며, 이 고위외교관은 지난해
2월 사표를 제출했다.


외교부가 잇따라 터지고있는  현지외교관들의 부적절한 관계때문에 정신이 없다.
국가를 대표하는 외교관의 부적절한 관계는  현지에서도 문제가 되고있어
국격이 땅에 떨어지고있다.

다행히 몽골스캔들은 국가정보유출 문제는 없는것으로 알려지고 있으나
외교관들의 잇따른 추문으로 외교부가 궁지에 몰리게 되었다.

외교관의 복무기강은 쌈싸먹었는지
외교를 하라고 보냈더니 연애만하고 문제만 일으키는 일부 개념없는 외교관들때문에
묵묵히 국익을위해 열심히 일하는 외교관들까지 도매금으로 욕을 먹고있다.

외교부는 상하이 스캔들과 관련해 복무기강을 재확립하고 국민의 신뢰를 회복할수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히고 있으나  바닥으로 떨어진 국민신뢰를 회복할수 있을지는  알수없다.

글로벌시대
국익을 위한 각국의 치열한 외교전쟁속에서 한심하고 부끄러운 섹스스캔들이나 만들고있는
개념없는 외교관들의 작태를 바라보며 국민들은 참담한 심정을 감출수없다.

언제까지 이런 황당한 스캔들로 국제사회에서 웃음꺼리가 되어야하는지...
무한경쟁시대
개념없고 능력없는 외교관들은  과감히 퇴출시키는  특단의 조치가 필요한 상황이다.





추천과 구독은 글을 쓰는 블로거에게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나라꼴이 2011.03.10 13: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한심한 일이네요...
    외교관이라는 사람이 여자에 빠져 스캔들을 일으키다니
    국가적인 망신이네요.

  2. kk 2011.10.15 01: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대 생각해도 외교관이라는 입장에서 바보 같은 짓이넹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