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탄 우승자 백청강이 지난 26일 비자 연장을 위해 중국으로 출국한지 2주 만에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중국국적의 재중동포 백청강은 MBC TV '위대한 탄생' 오디션 기간 동안 비자를 받아 국내에 체류했지만
지난 6월 10일 기간이 만료되면서 비자 기한의 연장을 위해 중국에 다녀왔다.


이날 공항에는 백청강을 보기 위해 몰린 500여 명의 한국 팬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백청강의 팬클럽에서는 백청강이 MBC TV 드라마 '최고의 사랑' 독고진 패러디로 웃음을 선사 했던
문구를 인용해 "백청강! 어디가서 그렇게 오래 있는거 아니야!"라는 현수막을 준비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날 태풍 메아리로 인해 예정 시간 보다 약 2시간 30분이나 늦게 도착한 백청강은 공항에 도착하자마자
현장에 있는 팬들에게 미안하다는 말과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특히 이날 백청강은 검은 줄무늬 망사 셔츠에 검은색 스키니진을 입어 세련미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위대한 탄생 오디션 기간에 볼수있었던  그의 수수한 패션은   이제 더이상 볼수가 없었다.
어느새 연예인이 되어버린  백청강
공항에서 그를 환영하는  팬들의 기대처럼  한국가요계의 치열한  경쟁을 뚫고 살아남을수 있을지

비자문제를 해결하고 훌가분한 마음으로 입국한 백청강을  기다리고 있는것은 
가요계의 치열한 생존경쟁이다. 




추천과 구독은 글을 쓰는 블로거에게 큰 힘이 됩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위탄시즌2 2011.06.29 14: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청강 진정한 실력으로 가요계에서 살아남을수 있을지 지겨볼 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