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재력가와 결혼후  사기결혼 논란이 있었던  여성그룹 클레오 출신 한현정.
한현정이 누군지  기억하는 사람들은 많지않다.

논란당시 언론에 비쳐진  그녀는  중국인 스토커의 일방적인 주장으로 피해를 당하는
약자였고  그녀의 주장을 믿은 많은 사람들이 분개하며 그녀를 응원해 주었다.

하지만 최근 밝혀진 사실에 따르면 결혼한 사실이 없다던 한현정의 주장이
거짓으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있다.
한현정의 소속사 측은 "지난 2일 중국 광저우에서 한현정과 무씨, 소속사 관계자가 만났다"라며
"사실 확인 결과 한현정과 무씨 사이는 연인관계가 아닌 혼인사실이 정확히 밝혀졌다.
혼인신고는 했지만 결혼식은 아직 올리지 않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한현정이 전 소속사에게 결혼사실을 얘기 안한 건, 그동안 결혼생활을 해오면서
성격차이로 인하여 무씨와 헤어지려고 했었기 때문"이라며 "별거를 하던 중이었기 때문이라고
본인이 밝혔다"라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한현정이 일방적으로 해당 내용을 중국 언론을 통해 보도해 남편이라고
말하고 싶지 않았다"라며 "이렇게 일이 커질 줄은 몰랐고 결혼 유무는 스스로 입으로 직접
얘기하려고 했었다고 말했다"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무씨와 한현정이 3개월 동안 별거를 하던 중에 무씨는 한현정의 마음을
돌리기 위해 이런 행동을 하였다고 깊은 반성을 했다"라고 전했다.

무씨는 소속사 측에 해당 사건의 개요와 사과를 담은 각서를 공개하기도 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무씨는 갑작스런 심경 변화에 대해 "사건이 이렇게까지 커질지 몰랐다"라며
"한현정이 한국에서 그렇게 유명한 가수인지도 몰랐고 이후 한, 중 양국 간의 감정싸움으로
번지는 모습을 보고 크게 놀랐다.
명예 훼손을 해 한현정에게 피해를 준 점과 양국에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사죄드린다"라고 말했다.

소속사 측은 "현재 무씨와 한현정은 부부사이의 화해를 하고, 서로 간에 피해를 준 점 깊이
반성하고 있다"라며 "무씨는 앞으로 한현정에게 속상하게 안하고 잘해 줄 것을 약속했다"라고 전했다.

무씨는 중국에서 레스토랑을 운영하는 일반인이고, 한현정은 의류 사업을 하고 있다.
소속사 측은 "무씨보다 한현정의 수입은 훨씬 좋다"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한현정이 현재 중국에서 의류 사업에도 많은 지장이 초래되고
또한 이번일로 인하여 잠시나마 힘들었던 점들을 정리도 하며 심적으로 본의 아니게 거짓말을
한부분에대하여 죄송한 마음으로 자숙에 시간을 갖고 추후 입국 할 예정"이라 밝혔다.

한편 부부싸움  해프닝으로 끝나버린  한현정의 사기결혼 논란을 보며 네티즌들은
심각한 연예인의 도덕불감증을 질타했다.

같은 여자지만  부끄럽다는  한네티즌은
한현정에게 멀쩡하게 생겨서  거짓말하고 살면 마음이 편하냐며
사람은  죄지은데로 벌 받는 법이라며 나중에 나이먹고 더 추해지지말고  양심껏 본인능력대로
남에게 상처주지말고 살기를 바란다며  많은 사람들을 속인 한현정의 어처구니 없는 거짓말에
일침을 가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어린왕자 2011.09.07 09: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국민을 우롱한 한현정
    사과한마디로 해결될 일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