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PM 닉쿤이 음주교통사고와 관련해  약식기소 처분을 받았다.

30일 서울중앙지검 형사4부(문찬석 부장검사)는 "술을 마시고 운전하다 사고를 낸 혐의(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로 불구속 기소된 닉쿤을 벌금 400만원에 약식기소했다"고 밝혔다.

 


닉쿤 사건이 검찰로 넘어가면서 검찰이 피의자 신분으로 닉쿤을 소환할 것으로 예상됐으나 피해자와 닉쿤이 합의를 한 상황이기에 별도 조사를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닉쿤은 지난 7월24일 서울 강남 청담동에서 술을 마신 상태로 자신의 차를 운전해 오토바이와 부딪치는 교통사고를 냈으며 당시 닉쿤은 혈중알코올농도가 0.056%로 나타나 불구속 입건 및 면허정지 처분을 받았다.

 

한편 네티즌들은 티아라 때문에 잊었던 사건이라며 공인으로서 음주사고를낸  닉쿤을 질타하며

눈가리고 아웅하는식의 자숙기간이 아닌 최소한  강호동 정도의 자숙기간을 갖고  방송활동을 

다시 시작해야지 벌금이 400만원이라고 400만원 값어치의 자숙기간을 가지면 안될것이라고

일침을 놓았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