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근영은 더이상 어린신부가 아니었다.

 

 

14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 문근영은 김종국과 짝을 이루며
핑크빛 분위기를 조성했다.

 

 

김종국과 문근영은 갯벌  미션을 진행하며  손을 잡고 팔짱을 끼며 미션을 수행 했는데

두사람의 다정한 모습에  멤버들이 짖굿게 놀리자 문근영은 얼굴을 붉히기도 했지만
유재석이 "그런다고 너네 둘이 사귈 수 있을 것 같으냐?"며 묻자  문근영은  "왜요"라고 반문해

유재석을 당황시켰다.

 

 

이날 문근영은 김종국앞에서 얼굴을 붉히는 일이 많았는데
김종국 또한 피구게임에서 문근영을 보호하는 남자다운 모습으로 주위의 부러움을 사

런닝맨 러브라인을 만들었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키다리아저씨 2012.10.15 11: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문근영 이제는 여자 냄새가 나네...

  2. 날생의꿈 2012.10.15 19: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영이가 이쁘게 자랐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