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트클럽에서 부킹으로 만난 40대여성이  성관계 요구를 거부하자  성폭행하고 살해한 무서운

10대가 검거되 충격을  주고있다.

 

 

경남 진주경찰서는 23일 강간살인 혐의로 서모(18)군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는데
서군은 지난 21일 오전 5시 20분께 진주시 계동의 건물과 건물 틈새에서 A(46·여)씨를 성폭행하고 얼굴 등을 폭행, 살해한 뒤 시신을 방치한 채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서군은 범행 당일 새벽 진주시내 한 나이트클럽에서 부킹으로 만나 함께 술을 마신 A씨가 자신의 성관계 요구를 거부하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으며 범행후 여자 친구와 영화를 보거나 게임을 하는 등 태연스럽게 행동하다가 지난 22일 오후 9시께 진주시내 한 PC방에서 탐문수사를 벌이던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한편 네티즌들은 정말  막장 세상이라며 엄마뻘되는  여성을  성폭행한 10대나 10대와 부킹한 40대여성이나  우리사회 성윤리가 무너진  단면을 보는것 같다는 반응을 보였다.


Posted by 새날이 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